비지니스

최태원, 이번에는 '한식 산업화' 단장 맡는다

컨텐츠 정보

본문

0003223346_001_20220802145501373.jpg?type=w647

 

최태원, 이번에는 '한식 산업화' 단장 맡는다최태원 SK그룹 회장 겸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이번에는 민간 주도 '한식 산업화'에 나선다.

대한상의는 이번 방송을 통해 국민들의 관심을 환기하고 산업 현황에 대한 분석을 바탕으로 한식 산업화를 위해 민간 차원에서 추진할 수 있는 프로젝트를 제시할 방침이다.

우태희 대한상의 상근부회장은 "기업과 학계, 일반 국민 등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대한상의 차원에서 추진 가능한 프로젝트를 고민하고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라며 "국가발전 프로젝트 시즌2가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국민과 기업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