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펠로시 '의전 홀대' 논란에…국회 측 "美 대사관에서 거절"

컨텐츠 정보

본문

0000042707_001_20220804155301720.jpg?type=w647

 

펠로시 '의전 홀대' 논란에…국회 측 "美 대사관에서 거절"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지난 3일 입국할 당시 국회 대통령실 측 의전인력이 방문하지 않은 것과 관련해 국회 사무처는 "한국 국회 측에서 공항에 나가겠다고 했는데 주한 미국 대사관 측에서 거절을 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국회 사무총장실 관계자는 4일 '펠로시가 불쾌해 했다'는 보도가 나오는 것과 관련해 "한국 국회 측에서 마중을 나가기로 했으나 미국 대사관 측에서 거절을 당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필립 골드버그 주한 미국대사가 지난 3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펠로시 하원의장의 방한을 환영한다"라며 펠로시 의장이 오산 공군기지에 도착해 비행기에서 내리는 사진 2장을 올렸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