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펠로시 의전 논란'에 대통령실 "미국 측 영접 사양…조율된 사안"

컨텐츠 정보

본문

0004732952_001_20220804153803998.jpg?type=w647

 

'펠로시 의전 논란'에 대통령실 "미국 측 영접 사양…조율된 사안"대통령실은 4일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에 대한 의전 홀대 논란과 관련해 "미국 측이 영접을 사양해 우리 국회 의전팀이 공항 영접까진 하지 않는 것으로 양측간 양해와 조율이 된 상황으로 안다"고 밝혔다.

최 홍보수석은 "펠로시 의장 방한에 따른 공항 영접 등 제반 의전은 우리 국회가 담당하는 것이 외교상, 의전상 관례"라며 이 사안이 국회 영역임을 분명히 했다.

그러면서 "확인해보니 국회 의전팀이 영접하려고 했지만 미국 측이 늦은 시간, 더군다나 공군기지를 통해 도착하는 점을 감안해 영접을 사양했다고 한다"고 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