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

‘자율주행 무인우체국’ 서울대 누빈다

컨텐츠 정보

본문

0000673585_001_20220519120101186.jpg?type=w647

 

‘자율주행 무인우체국’ 서울대 누빈다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집배원 및 택배노동자의 근로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19일 서울대학교에서 '자율주행 무인우체국' 시범사업 시연회를 개최했다고 발표했다.

자율주행 무인우체국은 대학교 학내 우편물을 집배원 보조 없이 무인으로 일괄배달하고, 대학교 전 구간에서 수요자가 원하는 시간에 운영하는 첨단 무인 우편물 접수ㆍ배달 서비스다.

그 동안 우정사업본부는 5G, 데이터, AI 등 ICT 신기술로 고도화된 자율주행 무인 접수 및 배달서비스를 구현하기 위해 지난 2020년 4월부터 현재까지 3년간 국비 약 160억을 투입하여 핵심기술개발 및 시범서비스를 추진하고 있으며 내년부터 상용화를 준비하고 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